[마르쉐@농가행] 홍성 자연재배 벼농사 셔틀 Vol.4 자연재배 벼베기

Posted on Posted in 워크샵

image_3098015921475585656328

마르쉐@농가행
‘홍성 자연재배 벼농사 셔틀’

 

image_8958524631475586087764

 

올해 마르쉐@에서는 홍성에서 자연재배 농사를 짓는 이연진, 임인환 농부와 함께 모를 심고, 
풀을 베고,수확하는,한 알의 쌀이 천 알이 되기까지의 모든 과정을 함께 하는 벼농사 셔틀을 운영합니다.
갈지 않는 논, 자연 그대로, 미생물의 힘으로 자란 흙에 손으로 모를 심고 낫으로 풀을 베고, 벼를 수확
할 수 있는 기회. 자연농 쌀 키우기를 통해 자연농 벼농사의 묘미와 기술을 배울 수 있는 기회입니다.

재배하는 쌀은 120년 전, 이 땅에 들어온 고소하고 씹히는 맛이 좋은 토종쌀 ‘조동지’입니다. 
6월의 모내기를 시작으로 7~8월 두번의 풀베기를 끝내고 10월 17일, 드디어!
벼베기를 진행할 예정이니 수확의 기쁨과 즐거움 가득한 노동에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12월에는 함께 재배하고 수확한 조동지 쌀을 재료로 마르쉐@씨앗밥상 Seed to table ‘쌀-추수잔치’
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12월의 마르쉐@씨앗밥상에서 요리사의 손길을 거쳐 멋진 요리로 탄생할 조동지를 함께 맛볼 수 있습니다. 두 번 이상 벼농사 과정을 함께 하신 분은 ‘쌀-추수잔치’에 초대됩니다. 

 

 

image_4013521791475586228636

벼농사 셔틀 vol. 4 ‘자연재배 벼베기’

6월에 손으로 하나 하나 심은 벼 사이에 자란 풀을 7월, 8월 두 번에 걸쳐 베어주었는데요, 농부님들과 함께 키워온 벼에는 쌀알이 영글고 드디어 수확의 시기를 맞게 되었습니다. 낫으로 벼를 베고 묶은 뒤 논바닥에 세우는 과정과 함께, 소량의 탈곡까지. 땅과 연결된 벼가 우리 밥상에 오르는 쌀알이 되는 순간을 경험해 볼 예정입니다. 홍성에서 수확의 기쁨을 함께 맛보시죠.  
홍성은 협동조합 꾸러미를 통해 생계형 자연재배 농사의 실험을 이어 왔으며 한국에 생계형 자연재배 농사의 가능성과 미래를 보여주는 케이스입니다. 논에서 점심 먹으면서 농부님들과 농사 이야기를 나눠보세요. 

image_3887989311475586278018

<일시> 
10월 17일(월)  7:30~20:00 

<일정> 
10월 17일(월) 아침 7시 반 합정역 출발 / 오후 8시쯤 합정역 도착 
– 7시 반 합정역 출발 
– 10시 자연재배 논 벼베기 시작
– 13시 논에서 점심 먹기 
– 14시 자연재배 논 벼베기 최대한 끝까지 해보기
– 17시 홍성 출발
– 20시 합정 도착   

<준비물> 
*옷차림 : 긴바지 긴 팔, 편안한 장화 또는 신발, 모자, 편한복장으로 오시면 됩니다. 물이 빠져 있는 상태니 신발이나 장화는 꼭 신으셔야 합니다. 먼지가 묻을테니 갈아입을 옷 준비하시면 좋습니다.

<참가비> 
15,000원 (왕복 차비, 점심/참 포함) 
* 버스를 타지 않고 홍성으로 직접 오시는 분도 참가비는 동일합니다.   
 
<신청방법> 
1) 신청서를 작성합니다.  
2) 국민은행 505202-04-100537 김송희 계좌로 15,000원을 입금합니다. 
3) 입금이 확인되면 문자를 드립니다.  
* 입금 후 확인이 바로 되지 않아 문자를 드리는 데에 시간이 좀 걸립니다. 양해해 주세요! :) 

<신청서 작성> 
https://goo.gl/B2cGqQ

 

Leave a Reply